우뢰매의 모든것 우뢰매닷컴입니다!

 


 

 

BBS--한국만화,우뢰매이야기등 아무이야기나~~


  바닷GUY(2017-03-21 21:54:48, Hit : 1214, Vote : 174
 In_Hood_Girls_Pictures_For_Facebook_Profile_22.jpg (58.6 KB), Download : 0
 우뢰매 외전 절망의 시대 2


↑ 이 작품의 데일리 평소 옷차림에 대한 러프스케치... 전투가 계속 되서 얼굴에 작은 상처들이 있고

입술에는 약간 피딱지가 앉아있고 신분을 숨기려 후드(넝마)를 걸치고 다닌다.

탕 탕 탕 소리와 함께 총성이 들렸고 총을 든 한 사내가 오토바이를 타고 사체가 생긴 곳으로 달려온다.

주변을 살피다가 도끼를 꺼내들고 시체의 머리만 잘라서 가져간다.

그 남자는 하수도로 보이지만 벙커로 개조된 공간에 들어갔고 시체를 누군가에게 넘긴다.

시험관에는 용액과 함께 머리들이 담겨있었고 뭔가를 종이에 기록하며 급히 뭔가를 채취하듯

방금 가져온 머리에서 뭔가를 추출해내고 있었다.

내부에는 온통 팔이나 다리를 개조한 사람들이 10명정도 있었고 지도같은 것이 그려져있었고

데일리를 현상수배하듯 사진을 걸어두었다.

또 다른 곳에서는 훈이가 초능력으로 하수인들과 싸우고 있었다. 그러나 모습은 점점 야수로 변해가는듯한

무시무시한 모습이었다. 훈이를 각성시킨 물질은 초능력을 쓸수는 있지만 신체는 인간일때와 별반 다를바없는

상태이기에 고통은 그대로 느껴질수 밖에 없었으며 겨우 만든 방어형 수트도 날이 갈수록 정비를 할 여건이

되지 않아. 조금씩 낡아가고 있었다. 처음에는 사람이 정신지배당한 적을 상대해서 쉬운 전투였으나...

그 운석을 없애고자 여러 무기들이 날아들고 우뢰매와 태권V 썬더A등의 로봇들에게서 나온 에너지들

합쳐지면서 이상한 변이들을 일으키는 하수인이 생겨나며 초능력으로 제압이 한번에 되지 않았다.

전투를 마치고 난 후에는 너무 힘을 많이 쓰면 발작이 일어나거나 자아붕괴가 심해 하루에서 이틀은

정신을 차리지 못하는 날이 빈번해졌고 초능력으로 혼자 몸을 치료는 하고 있으나 알수없는 출혈이

생기기 시작했다. 3인의 악마는 생명체가 아닌 나무에 가까우며 운석이라고 보았던 물체또한 나무에

가까울지도 모른다는 분석을 겨우 냈으며 그 주변의 대기를 분석해나가기 시작했고...

여기저기 무전을 주고 받으며 반격을 하기 위해 노력을 하고 있었다.

형래가 빛으로 이끌려들어가자 어떤 기체같은 형태의 사람이 그를 맞이했다.

'그대는 프로토타입의 전사이군요. EPa-01 큰 부상을 입었군요. 일단 치료실로 가겠습니다.'

두려워하는 형래를 마취시키는 가스가 나왔고 어디선가 의료가기들이 나와서 형래를 감쌌다.

정신을 차린 데일리는 이미 차원문이 사라진것을 알고 서둘러 전격3호에 몸을 옮겼다.

주변에 몸을 숨긴채 하수인들의 동태를 살피고 있었다.

정신을 차린 형래는 환영에 시달리고 있다. 부숴진 비행기, 피가 난 자신의 몸, 너무나 아파서 찢어질듯한

고통의 두려움에 눈물이 나고 발작이 나려하고 있다.

'감지할수 없는 고통이 발생, 치료를 거부하고 있음. 트라우마는 극복이 될 수 있으나 원인을 찾기 어려움'

'긴급상황 뉴타입 에너지 주입'

예전 에스퍼맨 수트와는 다른 색깔의 용액이 형래를 감싸기 시작했고 형래를 잠식하기 시작했다.

'합성중'

형래의 비명이 용액에 덮혀져 안 들리는듯 하나 그의 찢어질듯한 외침이 공간을 채우고 있었다.

'프로토타입 전사의 다음 단계 합성 완료. 뉴타입의 초능력 향상, 알파센타우리 고대의 전사들의 전투능력

주입 완료'

형래는 여전히 고통속에서 울고 있었으나 그때였다. 형래의 눈 앞에 자신의 아버지로 보이는 뭔가가 손을

내밀고 있었다. 형래의 이름을 부르며 해방되듯 빛을 향해 갔다.

'나는 죽음이 두렵다 허나 죽음 앞에 더이상 겁낼 필요 없다. 그 불길 안에서 나의 아버지는 나를 구하고

돌아가셨기 때문이다.'

형래가 죽을 뻔 했던 사고에서 만신창이가 된 몸을 이끌고 겨우 형래를 구해내기 위해 각성했던 아버지의

환영을 본 형래는 새롭게 에스퍼맨으로 거듭나게 되었다.

'새로운 타입의 각성 확인 허나 지구의 대기 및 전투에 사용 되려면 시간이 걸림'

'난 지금 바로 싸우러 가야하는데?'

'싸움의 승리를 예측하기 힘듬, 새로운 에너지의 적응시간 필요, 변신이 풀릴 가능성 매우 높음'

형래는 또 다시 시간과의 싸움이 시작 되었다...

...............................................................


다음에 계속 될까요?




orangenamu (2017-03-22 07:02:59)  
오리지널 우뢰매랑 분위기가 많이 다르네요. 어두운 분위기~


4107   새해복,복,복 많이 받으세요.. [2]  슈퍼맨 2007/01/01 1236 155
4106   저도 AI가 그린 엘모... [1]  대마왕 2023/03/19 1237 166
4105   어 휴~ 우뢰매 때문에 바람잘날 없군요...... [5]  김기환 2005/11/26 1238 167
4104   그리고 있는 것. [1]  orangenamu 2016/10/25 1238 179
4103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리겟습니다. [3]  배달부 2005/09/15 1240 155
4102   조금 뭐한 말이지만.. [2]  그랜군 2006/06/22 1242 172
4101   오랫만에 옥션에서 구경하다가 '우뢰매'로 검색하니... [1]  MarooMong 2005/08/25 1245 162
4100   다른 사이트를 보고난뒤......... [5]  marseille98 2006/06/21 1245 177
4099   다들 즐거운추석 연휴되세요..^^ [3]  슈퍼맨 2006/10/02 1245 156
4098   안녕하세요...가입 인사 드립니다....^^ [5]  김건용 2007/01/12 1246 149
4097   우뢰매 절망의 시대 2부 5  바닷GUY 2017/11/01 1246 206
4096   우뢰매 절망의 시대 2부 2  바닷GUY 2017/09/23 1247 221
4095   외국에서도 심판의 옵사이드판정에 대해 시비가 엇갈리는군요.. [2]  marseille98 2006/06/24 1248 195
4094   아 정말 오랜만이네요^-^; [3]  Yeommo(염모) 2006/08/02 1248 158
4093   박승연양 [1]  바닷GUY 2021/09/11 1249 261
4092   레노노님께 개인적인 부탁 하나 좀 ^^ [2]  nightmare 2006/08/08 1254 144
4091   우뢰매1탄 개조하다가 포기했습니다ㅜㅜ [4]  에스퍼맨 2006/07/31 1255 137
4090   죄송합니다. [6]  잇뽕 2006/02/23 1255 177
4089   세월 참 빠르네요... [4]  신일균 2006/02/25 1256 161
4088   아아..갑자기 이런생각이. [2]  그랜군 2006/01/20 1260 166

[1][2][3][4][5][6][7][8] 9 [10]..[21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